고객님께서 사용하시는 브라우저 버전은 입니다.
고객님의 현재 위치 정보를 확인하시려면 아래 표시된 버전을 사용해주시기 바랍니다.

피아제 스위스 매뉴팩처

역사

위대한 시작 - 1874년

라 코토페(La Côte-aux-Fées)는 스위스 쥐라 산맥의 고도 1천 미터가 넘는 곳에 위치한 작은 마을입니다. 이곳에서 조르주 에두와르 피아제(Georges-Édouard Piaget)는 메종의 첫 발자국을 내딛게 됩니다. 

피아제 가문

1874년, 19세의 나이에 이미 워치메이킹을 향한 열정을 품고 있었던 조르주 에두와르 피아제는 가족 농장에 자신의 첫 번째 공방을 차리고 고도로 정밀한 무브먼트와 부품을 만드는 데 전념하기 시작합니다. ‘언제나 완벽, 그 이상을 추구하라’라는 그의 모토는 스스로를 거침 없는 발전으로 이끌었으며, 이는 훗날 메종의 성공으로까지 이어졌습니다.

피아제의 명성은 라 코토페에서 전 세계로, 작은 농장에서 아뜰리에로 점차 확대되었고 탁월함을 향한 열정 또한 오늘날까지 변함없이 계승되고 있습니다.

피아제 워치메이커 패밀리
조르주 에두와르 피아제

탁월함의 불꽃

부인 엠마를 위한 선물을 만들고자 했던 조르주 에두와르 피아제의 열정은 워치메이킹을 향한 집념과 메종의 설립으로 이어졌습니다.

피아제 워치메이커 박스

언제나 완벽, 그 이상을 추구하라

피아제는 오늘날까지도 조르주 에두와르 피아제의 모토를 기억하고 또 실천합니다.

피아제 스위스 워치메이커

가족 정신

1910년, 조르주 에두와르의 유산을 계승해나간 피아제 가문은 가족 사업의 번영기를 맞았습니다.

발전

조르주 에두아르의 아들인 티모시 피아제(Timothée Piaget)는 메종을 크게 발전시킨 인물입니다. 그의 지휘 아래 피아제는 무브먼트 매뉴팩처에서 하이엔드 손목시계와 포켓 워치 제조업체로 거듭났으며 1943년에는 공식적인 등록 상표가 되었습니다. 그로부터 2년 뒤, 피아제는 라 코토페에 대규모 매뉴팩처를 설립하며 오늘날 우리가 알고 있는 메종의 초석을 세우게 됩니다. 이러한 발전은 피아제 가문의 3대인 제랄드(Gérald)와 발렌틴(Valentin) 피아제까지 이어졌습니다.

피아제 명품 시계 및 주얼리 장인
피아제 명품 시계 광고

메종의 성장

사업의 규모가 성장하며 피아제의 탁월한 무브먼트와 하이엔드 시계 또한 더 큰 명성을 얻게 되었습니다.

제랄드 피아제

세상을 향한 발돋움

제랄드 피아제는 형제인 발렌틴과 함께 피아제를 세계적인 브랜드로 이끌었습니다.

발렌틴 피아제

워치메이킹의 새로운 비전

디자인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가진 발렌틴 피아제는 메종의 대담한 시그니처 스타일을 탄생시킨 인물입니다.

피아제 라 코토페 매뉴팩처

고귀한 장인정신

라 코토페는 피아제의 명성이 시작된 역사적인 장소입니다.

울트라-씬 혁명 

울트라-씬이라는 정교한 기술력에 매료된 발렌틴 피아제는 이를 브랜드의 시그니처로 삼기로 결심했습니다. 1957년, 피아제는 기계식 핸드 와인딩 9P 칼리버를 출시하며 메종이 울트라-씬 무브먼트의 장인임을 증명했으며 9P는 바젤 페어에서도 큰 파장을 불러일으켰습니다. 이후 1960년, 피아제는 혁신적인 마이크로 로터 컨셉을 활용한 세상에서 가장 얇은 오토매틱 무브먼트, 12P를 선보였습니다. 이 무브먼트를 통해 피아제는 남성을 위한 우아한 울트라-씬 시계의 상징이라는 입지를 얻었습니다.

피아제 9P 럭셔리 골드 기계식 시계
울트라-씬 9P 피아제 시계 무브먼트

9P 칼리버 도입

2mm의 얇은 두께를 지닌 울트라-씬 시계는 수십 년간 이어져온 울트라-씬 워치메이킹 노하우의 결실입니다.

울트라-씬 12P 피아제  시계 무브먼트

12P 칼리버의 등장

피아제의 울트라-씬 노하우를 대표하는 또 다른 걸작인 12P 칼리버는 2.3mm의 두께를 자랑합니다.

우아한 시계

최상의 품격

절제된 품격의 전형

하이 주얼리에 바치는 헌사

1959년, 제네바에서 '살롱 피아제'가 첫선을 보였습니다. 살롱 피아제는 피아제의 독창성과 장인정신을 공유하는 열린 장소로 이곳에서 피아제는 메종의 초기 하이엔드 주얼리와 세련된 시계를 소개하곤 했습니다.

이곳 제네바에서 피아제는 금세공 및 보석 세공 전문 아뜰리에를 설립해 작품이 만들어지는 모든 과정을 마스터하기도 했습니다.

피아제 시계 디자이너와 장인
피아제 명품 시계 및 주얼리 광고

첫 번째 피아제 살롱

1959년, 피아제가 제네바의 첫 번째 부티크에서 탁월한 주얼리와 워치메이킹 작품을 선보였습니다.

다이아몬드 파베 하이 주얼리 시계

피아제 하이 주얼리의 마법

화려한 매력으로 찬란히 빛나는 풀 파베 세팅 시계는 메종의 아이콘이 되었습니다.

대담한 스타일

발렌틴 피아제가 메종의 디자이너들에게 던진 메시지, '이전에 시도된 적 없는 것을 하라'는 피아제의 역사를 정의하는 또 하나의 모토가 되기도 했습니다. 

이러한 모토를 따라 피아제는 1963년 스톤 장식 다이얼을 갖춘 시계를 선보이며 센세이션을 일으켰고, 이를 이어 출시한 다채로운 색채의 '21세기 컬렉션'은 한 시대를 정의하기도 했습니다.

피아제의 화려한 매력과 대담한 디자인은 재키 케네디(Jackie Kennedy), 엘리자베스 테일러(Elizabeth Taylor), 소피아 로렌(Sophia Loren)을 포함한 많은 스타들의 사랑을 받았습니다. 뛰어난 예술성을 지닌 피아제는 또한 1967년 살바도르 달리(Salvador Dalí)와의 인연을 시작으로 여러 아티스트들과 특별한 관계를 맺기도 했습니다. 

피아제 골드 팬던트 워치
피아제 하드 스톤 워치

컬러를 위한 시간

피아제는 워치메이킹에 젬스톤을 도입하며 컬러 사용 방식의 혁신을 불러왔고, 이는 곧 피아제의 시그니처가 되었습니다.

재키 케네디의 피아제 시계

스타일 아이콘의 선택

역사적인 스타일 아이콘, 재키 케네디는 화려한 피아제 하이엔드 시계를 착용하곤 했습니다.

럭셔리 디자이너 커프 워치

대담한 창의성

1969년은 피아제의 저명한 '21세기 컬렉션'이 탄생한 해입니다.

살바도르 달리의 리미티드 에디션 피아제 워치

피아제와 살바도르 달리

골드를 향한 사랑이라는 공통점으로 달리와 관계를 맺게 된 피아제는 1967년, 달리의 디자인을 리미티드 에디션 컬렉션에 사용할 수 있는 권리를 취득했습니다.

피아제 소사이어티 소개 

피아제 가문의 4대, 이브 피아제(Yves Piaget)의 지휘 아래 우아함과 고상함의 대명사로 거듭난 메종은 부와 명예, 그리고 스타일을 갖춘 '아름다운 사람들'의 상징으로 명성을 떨치게 됩니다. 

특히 피아제 이벤트는 모두가 동경하는 행사가 되었으며, 당시의 “자연스러운 우아함”을 구현한 작품이 바로 1979년 선보인 골드 소재의 피아제 폴로였습니다. 이로써 피아제는 화려한 시대를 대표하는 상징으로 거듭난 것은 물론 럭셔리 스포츠 폴로와의 인연 또한 맺게 되었습니다.

피아제 폴로 이벤트
피아제 폴로 골드 워치

피아제 폴로 컬렉션

세대를 대표하는 세련된 캐주얼

피아제 폴로 매치

라이프 위드 스타일

스타일, 스포츠, 그리고 우아한 라이프 스타일을 하나로 잇는 폴로, 그리고 폴로를 표현하는 피아제만의 방식.

피아제 앤디 워홀 워치

피아제와 앤디 워홀

피아제와 앤디 워홀은 파트너십을 맺고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했습니다. 대담하면서도 세련된 매력의 골드 및 블랙 시계는 당시 그가 가장 사랑한 디자인입니다.

생기 넘치는 자유의 시대 

20세기의 끝자락에서 피아제는 포제션 컬렉션을 통해 자유로운 정신을 찬미했습니다. 유쾌한 매력을 지닌 포제션의 아름다운 작품은 피아제가 오랜 시간 개발해온 탁월한 노하우를 고스란히 구현했습니다.

하이엔드 시계는 물론 화려한 하이 주얼리 작품까지 선보이는 포제션 컬렉션은 피아제의 밝은 미래를 시사하며 새로운 시대의 문을 열어 주었습니다. 남아메리카 고원의 이름을 딴 울트라-씬 시계 컬렉션, 알티플라노 또한 이 시기에 공개되었습니다.

그리고 2001년, 피아제는 플랑 레 와트에 새로운 아뜰리에를 오픈하며 또 다른 도약을 준비하게 됩니다.

피아제 포제션 골드 링
피아제 포제션 터닝 링

위트 있는 아이콘

하이엔드 주얼리에 유쾌한 감성을 더한 포제션 컬렉션은 움직임이라는 요소를 아름답게 승화한 회전 디테일을 선보입니다.

알티플라노의 풍경

영감의 풍경

피아제의 아이코닉 울트라-씬 시계 컬렉션인 알티플라노는 남아프리카 고원에서 그 이름을 딴 작품으로, 손목 위에 가볍고 평평하게 내려 앉습니다.

피아제 로즈 주얼리

로맨스를 위한 장미

이브 피아제 로즈는 꽃, 특히 장미를 사랑했던 이브 피아제의 열정에서 피어난 꽃입니다. 아름다운 꽃과 탁월한 하이엔드 주얼리를 향한 그의 뜨거운 열정은 피아제 로즈 컬렉션의 탄생을 이끌어냈습니다.